kiss x sis (키스x시스) 5화 - 3,2,1 발사합니다! └애니메이션




 <성흔의 퀘이사>와 함께 '막장급' 애니메이션의 쌍두마차라 할 수 있는 <kiss x sis>. 이번화에도 역시 자극적이고 강력한 소재를 들고 나타났습니다. 1,2화에서는 어째 영 어색한 느낌도 많이 들었는데, 5화 쯤 되니 어느정도 안정적으로 변했다는 인상이네요. 꽤나 재미있어졌다고 생각하고, 약간의 아쉬움(기본 설정을 바꿔놓은 점)을 제외하면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이번화는 미쿠니와 관련된 에피소드. 원작에서도 다뤄진 에피소드지만 적당히 오리지널로 리메이크했습니다. 이야기를 약간 더 질질 끌기 위한 소재인가 싶은데, 개인적으론 원작이 더 나은 것 같기도 합니다. 원래는 '사물함 안에서'인데, 그게 약간 더 이야기가 진행되어 '체육도구실에서'로 바뀌었죠. 그곳으로 장소가 이동되는데는 이래저래 이해하기 힘든 케이타의 행동이 큰 원인이 되었는데, 개인적으로 이 부분에 대해선 참 마음에 안듭니다. 그냥 그대로 처리하는게 맞지 않나 싶습니다. 게다가 체육도구실로 옮겨지면서 상황이 되게 애매해지는게 있는데, 대체 왜 걸레가 체육도구실에 있는걸까요. ... 뭐 따지면 머리아플 듯 하니 넘어갑시다.

 이래저래 모든 캐릭터들을 등장시키게 하기 위해 설정을 바꿔버린 듯 한 키스시스입니다만, 이런 부분에서 파생되는 원작을 수정하는 행위 덕분에 아쉬움이 많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번화도 그렇고 이전에도 그랬구요. 그럭저럭 만족스러운 내용을 보여주고는 있지만 원작을 어중간하게 바꾸면서 뭔가 부족한 느낌도 듭니다. 물론 이런 부분들은 애니에서는 다룰 수 없는 원작의 몇몇 장면들이 그 원인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음화에 다뤄지는 내용이 제가 생각하는게 맞다면 결국 '그 에피소드'도 스킵될 듯 하구요. 이래저래 아쉽습니다.

 결국 키스시스의 애니메이션화 자체는 성공적이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원작을 읽었던 입장에서는 아쉬움도 많이 남는 느낌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저도 재미있게 보고는 있는데, 오히려 이런 어중간한 설정변경으로 인해 아코&리코의 비중도 어중간하게 내려가버린 느낌도 들어서 아무래도 아쉬운점이 계속 눈에 들어오게 되는 듯 합니다. 앞으로도 계속 이런 스타일의 진행이 될텐데, 이래서야 재미있게 보기야 하더라도 2% 부족한 느낌으로 남게될 것 같네요.

뭐 그럼

다음화를 기대하며!

덧글

  • 류기아 2010/05/04 10:42 # 답글

    와.....이거 계속 나오고 있었군요......ㅎㄷㄷㄷㄷ
  • 아키라 2010/05/05 05:15 #

    나오고 있습니다
  • 2010/05/04 23:47 # 삭제 답글

    진짜 민망할 정도의 내용입니다. 볼분들만 보세요. 절대 권장 안합니다.
  • 아키라 2010/05/05 05:15 #

    막장드라마를 보는 기분으로 감상하시면 재미있을지도 모릅니다
  • JOSH 2010/05/05 01:30 # 답글

    미쿠니는 참 불쌍한 캐릭터 이지요..
    멀쩡한 아이를 괴롭히기 위한 부분에 위치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셈이니...
    차라리 그 원흉으로 악인이 위치한다면 그 놈 탓이라도 할 수 있는데, 그것도 아니고
    우연과 운명의 장난으로 앞으로도 계속 능욕에 능욕을 당하는 꼴 .... =_=;
  • 아키라 2010/05/05 05:14 #

    사실 참 불쌍한 캐릭터인데.. 어쩌다 플래그가-_-;;
  • 엘군 2010/05/06 14:23 # 삭제 답글

    어찌되든간에 케이타에게 수치능욕플레이를 당해 약점을 잡혔군요 불쌍하게..
  • 아키라 2010/05/07 00:10 #

    그 뒤로 벌어지는 협박에 의한 능욕..![어?]
  • 2013/12/26 17:56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